경북교육청, 불법 개인과외 집중 자진 신고기간 운영

건전한 사교육 환경 조성 및 안전한 교육환경 제공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9.17 09:39 수정 2020.09.17 09:39
불법 개인과외 집중 자진 신고기간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이동훈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15일부터 한달간 개인과외교습이 합법적이고 건전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개인과외교습자를 대상으로 개인과외교습자 자진 신고 기간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개인과외교습자는 학원법에 따라 주소지 관할 교육지원청에 인적사항, 교습과목, 교습장소와 교습비 등을 신고하도록 되어 있다. 다만 대학(대학원 포함)에 재학 중인 학생(휴학생 제외)은 신고 대상에서 제외된다.



경북교육청은 합법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개인과외교습자를 보호하고, 불법과외로 인한 피해자 발생 최소화를 위해 아파트 관리사무소 등을 통한 홍보물 배포, 현수막 게시 등 지역별 상황에 따라 다양한 홍보를 통해 개인과외교습자의 등록을 유도하고자 한다.


김종윤 창의인재과장은“이번 자진 신고기간 운영을 통해 불법 과외로 인한 학생·학부모의 피해를 줄이는 등 건전한 사교육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 등록기자: 이동훈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